모태산부인과 ㅣ 소아청소년과

산모 여러분의 순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. 모태산부인과는 고객으로부터 신뢰받고 사랑받는, 건강하고 안전한 분만 전문 병원입니다.

김우진 원장 칼럼 - 매일경제신문, 2008년 6월 18일

등록일 2008-06-25 · 첨부자료(0) 첨부파일

2008년 6월 18일자 매일경제신문에 게재된 본원 김우진 원장의 요실금 관련 칼럼입니다.

김우진원장-매일경제
분만시 생기는 산모의 변화

출산 전 산모의 회음부는 출산 준비를 위해 히알루론산이라는 보호물질이 과다 생성되어 회음부 부위가 많이 부풀어 오르게 됩니다.

이는 출산 시 회음부에 큰 저항이 생겨 열상(찢어짐 현상)이 생기게 됩니다. 특히, 동양인의 체형 특성상 회음부 절개를 하지 않고 분만하게 되면 대부분 산모들에게서 불규칙한 열상이 발생하게 됩니다.

회음부 절개술이란?

태아가 나오기 직전 회음부에 큰 저항이 생겨 열상(찢어짐 현상)이 발생하는 경우를 감소하기 위해 회음부의 일부를 절개하여 분만을 도와주는 수술법 입니다. 한국인 산모의 90% 이상이 분만 시 열상을 방지하기 위해 회음부 절개술을 시행합니다.

이전글
이전글이 없습니다.
다음글
차상헌 원장 칼럼- 매경 ECONOMY, No.1462호